돈조금 쓰고 비싸보이는 초간단 푸짐 랍스터 요리~

Regular/Fish& SeaFood(생선) 2012. 10. 5. 10:20
랍스타 (Lobster)라고 불리는

바다가재가 비싼 이유는 무엇일까요?

물론 수입이기 때문에 그럴테지만...

 

제가 조사한 바로는 랍스터는

지들끼리 서로 잡아먹어 대량 양식하기도 어렵고

성장 속도가 느리기 때문입니다.

기네스북 기록에 세계에서 가장 큰 랍스터는

캐나다에서 잡힌 무게가 약 20kg되는 것이라는 증거로 

랍스터 연구자들은 랍스터가 부상, 질병이나 낚시에 의해 잡히지만 않으면

무한정 살 수 있다는 의견을 제시하기도 하였는데,

 

랍스터는 나이가 들수록 힘이 세지번식력도 강해진다고 합니다.

흠~ 서로 잡아 먹는 것만 뻬고는 나이들수록

애도 잘낳힘이 세지는 랍스타가 부럽군요...ㅎㅎ

 

 

2004:10:09 19:37:59

살아 있는 바다가재 모양과 요리 후의 레드 랍스터.

 

 

어쨌거나 랍스터요리 한번 먹으려면 큰맘 먹어야 하죠?

약 15년전에 한국의 랍스터 전문점에서 누가 사줘서 먹어본 그때 당시에도

계산서를 보니 일인당 10만원이던데...ㅠㅠ

방금 맛집 블로거 꽃씨님 정보에 의하면

요즘은 일인당 20만원이러고 하네요...헉!!

 

미국와보니 랍스터의 나라 캐나다가 가까워서인지 

그렇게 비싸지는 않지만,

그래도 다른 시푸드 요리보다는 두배이상 비쌉니다.

 

 

 

 

미국에서 가장 유명한 랍스터 요리체인점은 레드랍스터라고 하는 시푸드 전문점이예요.

시푸드를 좋아하다 보니 제가 좋아하는 레스토랑중 하나죠.

그런데, 제가 요리를 많이 하면서부터는 그곳의 시푸드요리가

더 이상 예전처럼 환상적이거나 뭐 그리 대단치 않다는 걸 느끼는데...

바로 너무 버터리(느끼) 하고 짜다는 겁니다.

 

아마도 생물을 오래 쓰려고 저장하기 위해 소금을 많이 썼는지는 모르지만...

그래서 요즘은 랍스터 먹으러 그곳에 가기보다는

어렵게만 느껴지던 랍스터요리도 집에서 부담없이 하게 되는데

동기는 비싼돈 주고 소금을 먹고오느니 내가 직접 한다!! 그런것이죠...ㅎㅎ

 

 

2012:09:16 13:39:34

비교적 싼 랍스터 꼬리에 새우를 조합한 누구나 다 하는 초간단 랍스터 요리~

이탈리언 시푸드 레시피대로 만들었다.

 

사실 레시피는 이탈리언 쉐프로 부터 배운

스노우 크랩(게)와 조개를 이용한 시푸드 요리를 응용한 것인데,

손님이 올때마다 이걸 해서 내놓으면 아주 좋아들 하더라구요.

그래서, 마켓에 하나씩 낱개로 파는 파는 랍스터 꼬리를 사다가

이번에는 돈조금쓰고 비싸보이는 랍스터 요리를 해보았는데...

랍스터 꼬리 하나에서 내뿜는 엄청난 맛을 그냥 지나치기 아까워

새우와 조합한 국물로 리조또도 만들어 아주 푸짐한 밥상을 차려 보았답니다.

 

 

2012:09:16 14:11:10

요즘 다이어트에 열중하는 밥상이라 푸짐해 보여도 칼로리는 별로 안되는 것들 위주의 상차림.

오늘 랍스터 요리에서 나온 국물로 만든 밥 리조또와 버섯마늘볶음과 가든 샐러드가 사이드.

 

 

한국 가보니 마켓에 랍스터가 생산지 별로 가격이 아주 다양하더군요.

꼬리도 따로 잘라 팔아요.

한마리 통으로 사기가 부담스러우면 그걸 사다가

폼나는 랍스터요리 한번 해보시길...

비싸서 랍스터 요리점 평생 한번도 못가는 설음도 좀 달래고

어쩜 그것보다는 건강에 백배 나을지도 모르지요.^^ 

 

초간단한 레시피라 요늘도 이대로 그냥 써내려 갑니다.

 

 

2011:02:14 01:35:33

시장에 가면 요런 싱싱한 랍스터 꼬리를 비교적 싸게 판다. 여긴선 개당 약 8~9천원 정도.

오늘의 주재료로 일인분당 1개정도가 필요. 그외 해산물재료로는 생새우(중간크기)가 필요.

 

 

오늘 요리 기준 2인분/

랍스터꼬리2개, 생새우(중하) 2컵, 올리브 오일 4TBS, 마늘1TBS, 화이트 와인 1/4컵, 소금, 갈아 쓰는 후추

 

Tips. 내가 사용한 올리브 오일은 허브에 재운 것.

살찌는 데 신경안쓰고 맛 위주로 요리 할거라면(아이들용도) 올리브 오일 대신 버터를 써도 된다.

 

 

2012:09:16 13:34:00

기타 채소 재료/ 익으면 레드로 변하는 가재요리에 컬러 대비로 맛으로 건강으로 쓸 시금치등 그린잎 채소 약간.

내가 쓴 것은 텃밭에서 방금 잘라온 브로콜리 잎인데, 올해 내 블로콜리는 어째 봉우리보다는 잎이 실하다.

 

 

2012:09:18 13:59:38

먼저, 팬에 올리브 오일과 마늘을 넣고 고소한 향이 우러 나올때까지 볶는다.

 

 

2012:09:16 13:34:37

거기에 와인을 붓고 씻어 물기뺀 새우와 랍스터 꼬리를 넣고 뚜껑을 닫아 랍스터를 빨갛게 익힌다음,

그린 채소를 숭숭 썰어 넣으면 사실상 요리 끝~

 

 

 

2012:09:16 13:36:06

국물 맛은 랍스터와 새우에서 나온 바다소금맛이 배어 이미 적당히 짤것이나, 맛을 보고 소금 후추를 추가한다음,

랍스터와 새우는 서빙할 접시에 옮겨둔다.

 

tips. 랍스터 요리 담은 접시는 계속 오븐의 저온이나 스토브 위에서 따뜻하게 둘것.

서빙시 접시에 갈아 뿌리는 맛있는 후추 드르륵~~

 

 

2012:09:16 13:41:10

팬에 남은 시푸드 국물에 스파이스(케이준같은...)로 양념(없으면 라면스프 조금쓴다)한 밥을 넣고 보글보글 끓이면

초간단 즉석 리조또 탄생!!  밥 대신 소면을 말아도 아주 맛있답니다.

 

 

2012:09:16 13:39:27

싸게 먹혔지만...럭셔리 해보이는 랍스터 요리~

레드 랍스터? 짜디 짠 시푸드 전문점 이제 절대 안 부럽다네...ㅎㅎ

 

 

 

2012:09:16 14:11:10

이렇게 한상 차려 배부르게 먹어도 살찌지 않는

피로 회복용 랍스타 요리입니다.

랍스터는 저칼로리에 단백질과 피로회복에 좋은 비타민 B 함유량이 많은 식품이네요.

사이드 메뉴( 버섯마늘볶음+ 샐러드)요리와 함께 해주세요( 관련글/ 피로회복에 좋은 요리~  샐러드 A to Z )

 

랍스터 꼬리하나씩 뜯어 봐요...

생각보다 꼬리에서 먹을 게(살) 꽤 나옵니다.

주말을 기분좋게 해줄 요리가 될거예요^^.

 

 


미국 공인 영양컨설턴트 황유진의 건강 요리 신간 설탕 말고 효소

10% 할인받는 곳으로 지금 바로 사러가기/ 교보문고 지마켓알라딘

먹는 이유가 분명한 유진의 179개 파워 레시피   

오가닉 식탁 전세계 온라인 즉시 구매처는 G- MARKET


월간 여성 잡지 퀸(Queen), 오가닉 라이프- 메뉴 컬럼 연재중(2012~ 현재).

미중앙일보 격1~2월간 요리컬럼 연재중(2014~현재)

미국서 인기, 오가닉식탁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페이지 Yujin's Organic Food & Life 로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sdscom | 황인옥 |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22-5 대림리시온 801 | 사업자 등록번호 : 220-02-87546 | TEL : 031-8022-7655 | Mail : design111@daum.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8754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Favicon of http://blog.daum.net/phjsunflower BlogIcon 꽃집아가씨 2012.10.05 10:32 ADDR 수정/삭제 답글

    지금은 한국에서 더 나갈껄요?
    제 블로그에 감히 담지 못하는것이 랍스타~ 정말 한번 먹어보고 싶은데
    1인당 20만원정도 하니깐 감당이 안되요 ^^;;;;;
    이 요리 좀 폼나는데요? ^^

  • Favicon of http://pjsjjanglove.tistory.com/ BlogIcon 영심이 2012.10.05 10:36 ADDR 수정/삭제 답글

    랍스타가 비싼 이유가 있었네요..^^
    그나저나 저도 꼬리 한 개만.... 주세요.. ㅎㅎ

  • Favicon of http://sooandjoshua.tistory.com BlogIcon 출가녀 2012.10.05 10:39 ADDR 수정/삭제 답글

    랍스터만 있으면 항상 섭섭했는데 이렇게 생를 곁들이니 푸짐하고 좋네요~*^^* ㅎㅎㅎ
    역쉬 요리는 창조라는게 맞군여~ㅎㅎ 행복한 금요일 되셔요~*

  • 빙고 2012.10.05 10:43 ADDR 수정/삭제 답글

    지나가면서 구경만하게 되는 랍스타 ㅠㅠ
    저도 착한가격에 맛있게 먹고싶네요^^

  • 뜨개쟁이 2012.10.05 11:05 ADDR 수정/삭제 답글

    맛보기 힘든 랍스터..
    근사한 한상이네요.
    부럽구..^^

  • Favicon of http://www.venuswannabe.com/750 BlogIcon 비너스 2012.10.05 11:20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진으로나마 랍스터 배부르게 먹고 갑니다. ㅎㅎ 맛있어보여요~

  • 해바라기 2012.10.05 11:34 ADDR 수정/삭제 답글

    맛있는 요리 잘 보고 갑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 알콩이 2012.10.05 14:32 ADDR 수정/삭제 답글

    꼬리가 완전 럭셜한 요리네요.
    유진님이기에 가능해요^^
    비싸서 자주 사 먹게 되질 않는데 넘 좋은 방법이네요.
    남편 감동 시키기에 충분하겠는걸요!ㅎㅎㅎ
    근데꼬리만 팔려나 모르겠네요..

  • 맑을담 같을여 2012.10.05 19:59 ADDR 수정/삭제 답글

    언젠가 듣기론 1.5파운드(?) 짜리가 맛 도 있고 향 도 좋다고 하더라구요.
    처음엔 무조건 크면 좋은지 알고 3키로 넘는걸 사다 접대를 했어요.
    이걸 찌고 나면 찜솥에 비린내가 몇번을 씻어도 사라지질 않더라구요.
    좋은점은 머리쪽 작은발 까지 살이 꽈꽉 차서 먹을게 엄청 많아요.
    대신 비린내가 많구요.
    작은건 거의 몸통 하고 앞발 먹으면 살이 없구요.

    전 랍스타 삶아서 쪼갤때 나오는 국물을 받아 놨다가 된장 살짝(국물이 짜서)
    풀어서 우거지 잔뜩 넣고 된장찌게 끓여도 좋더라구요.

    제가 캐나다 살기에 가끔 사다 먹기는 한데 여기서도 죄다 미국으로
    수출 하기에 결코 싼 가격은 아니예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demeter73 BlogIcon 동글이 2012.10.06 00:06 ADDR 수정/삭제 답글

    랍스터요리는 어려울것같아 감히 집에서는 생각도 못하는데,
    유진님 요리는 너무 쉬워보여서 허탈하기까지 한데요..ㅎㅎ

  • Favicon of http://blog.daum.net/hnkim72 BlogIcon 헤이맨 2012.10.06 21:27 ADDR 수정/삭제 답글

    랍스터~ 넘 맛나보여요~
    아직 랍스터가 싼 가격은 아니라서
    집에서도 거의 못먹지만~
    여기서 눈으로 맛있게 먹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2.10.07 11:33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우호~ 완전 맛나보이네요! ㅎ
    너무 잘 보구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