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김없이 먹어~ 셀프파스타 상차림/ 감자볼 스파게티

최근 외식에서 주로 간곳이

이탈리언 레스토랑이었는데...

미국서 이탈리언 레스토랑 하면...

무조건 주요리인 파스타를 파는 곳이라고 보면 됩니다.

물론 피자도 포함되지만 말이죠.

맞아요.

페스트리 케익, 반죽이라는 뜻의 파스타(Pasta)는 이태리음식입니다.

스파게티는 파스타를 만들때 쓰는 국수의 한종류!!

누누히 말씀드리지만 이 두가지를 혼돈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파스타 국수(누들) 사진들을 보여드리죠.

아래 그림에 있는 종류외에도

파스타 국수의 종류는 수백천가지 모양과 색으로 나옵니다.

 

 

 

 

 

그러니까, 스파게티spaghetti는

펜네Penne, 마카로니Macaroni, 푸실리Fusilli, 페투치니Fettuccine...뭐니 하는

여러 파스타 국수종류의 일종이랍니다.

구지이름을 아시고 싶으면 아래 사진을 참조 하시고

파스타용 국수를 살때 봉지에 쓰인 이름을 보면 됩니다.

 

 

 이태리어발음도 어려운 파스타 국수종류 이름들.

 

 

파스타 개념을 파고들다 보니 여기까지 왔네요...ㅎㅎ

사실, 오늘 파스타애 대한 얘기는 이게 아니라

최근에 외식한 이탈리언 레스토랑에서 느낀것 하나인데,

레스토랑에서 파스타를 시킨 사람들의 공통점하나가 있습니다.

다 못먹고 남긴다...는 겁니다.

같이간 가족들도 그렇고 주변 테이블 사람들도 그렇고...

이건 한국에서도 그랬고 미국도 마찬가지네요?

 

 

하나도 남김없이 먹는 파스타 요리를 해볼까?

 

 

파스타와 함께 나오는 샐러드, 빵도 문제지만

파스타 국수를 너무 많이 비벼옵니다.

들어가는 해물이나 채소 고기등과 밸란스있게 주면 좋으련만...

왠 파스타 국수를 그렇게 많이 주는지...

때로는 소스가 모자랄때도 있죠.

암튼, 이탈리언 레스토랑을 갈때마다 느끼는 불만인데,

이 모든게 국가적 낭비이기도 하잖아요...ㅠㅠ

이런 이미지로 인해 집에서 파스타를 만들때는

왠지 남기지 않고 먹는 법을 연구하게 됩니다.

남기기는 커녕 없어서 못먹는 해물이 푸짐한 시푸드 파스타라든가...

오늘처럼 셀프파스타 테이블을 만드는 겁니다.

셀프 파스타는 입맛이 다른 사람이 함께 식사를 할 경우에도 좋아요.

 

 

 

스파게티, 소스, 토핑을 따로 따로 담아 내는 셀프 파스타 상차림~

양과 식성이 다른 사람과 함께 식사할때

남김없이 파스타를 먹는 좋은 방법...

저기 파스타 소스도 냉장고 자투리채소를 털어 만들었다.

 

 

오늘 만든 파스타에 쓴 국수는 천연 오가닉 통밀 스파게티,

어제 냉장고 털어 만든 비밀의 맛 파스타 소스,

그리고 스페셜 찬조 출연 감자볼입니다.

미트볼 대신 쓴 감자볼...요것이 특징인

셀프 파스타 상차림을 소개할께요.

 

 

 

남김없이 먹어~ 셀프파스타 상차림/ 감자볼 스파게티

 

[만드는 법, Recipes]

재료(4~6인분)/ 스파게티 작은 4줌, 파스타소스 3컵, 치즈, 장식(파슬리나 생 허브 또는 파 부추송송), 후추, 올리브 오일.

감자볼: 감자 2~3개, 치즈 1/4컵, 빵가루 1/4컵, 달걀 1개, 소금 후추.

 

 

재료준비/ 파스타 국수(스파게티), 감자는 네모로 잘라 삶아서 준비, 허브등.

소스는 시판용 또는 홈메이드(아래 설명).

 

 

자투리채소/소시지로 홈메이드 파스타 소스만들기

관련글/ 냉장고 자투리로 만든 파스타 소스

냉장고의 모든 채소 자투리/ 소세지등을 푹 고아 삶아 모두 블랜더에 갈아 스파게티 소스를 만들었다.

블랜더에 갈때 물이나 토마토 쥬스를 추가하고, 토마토 페이스트를 넣고 걸죽하게 끓이면 완성. 맛을 보고 소금이나 후추를 추가한다.

이 성분은 토마토 미트 파스타 소스와 일치하는 성분이 많아 딱 제격이다.

 

 

 감자볼 만들기

감자 2~3개를 썰어 삶아 물기를 빼고 으깬 다음, 치즈 1/4컵, 빵가루 1/4컵, 달걀 1개, 소금 후추를 넣고 1TBS씩 떠서 볼을 만든 다음,

기름에 튀기거나, 기름 두른 오븐시트에 담아 중간불에서 노릇하게 구으면 된다.

동그랗게 완성하려면 반죽이 질지않도록해야 한다. 묽기는 빵가루로 조절.

 

 

스파게티 삶기/ 소스 / 부재료 준비

스파게티는 봉지의 디렉션따라 삶는다. 내가 쓴 것은 오가닉통밀 거친 스파게티인데, 끓는물에 잠기도록 넣어 7~9분 삶는다.

소쿠리에 담아 찬물에 헹구지않고, 올리브 오일을 골고루 뿌려둔다.

소스는 미리냄비에 뜨겁게 데워 두었다가 두꺼운 도자기 재질에 담아 낸다.

추가로 감자볼, 치즈, 허브등도 담아 낸다.

 

 

 

혼자 먹어도/ 같이 먹어도 남김없이 먹기위해 셀프서비스상차림으로 먹는 것이 좋다.

남으면 버리지 않고 다음번에도 깨끗히 먹을 수 있다.

초록 병은 음료가 아니고 드륵 드륵 갈아 쓰는 아주 맛있는 후추~ 나는 이것도 중요하다.

와인이나 물, 커피, 쥬스, 차등 식성대로 음료만 갖추면 이대로도 완벽한 셀프 파스타 상차림이다. 

 

 

 

내가 담은 접시, 감자볼 스파게티 ...

감자볼은 오늘 파스타 요리의 에피타이져, 스타터(Starter)인셈~

장식용으로 텃밭에서 따온 고수(실란트로,허브) 귀한 보라꽃이 살짝 보이게 담았어요.

이렇게 앙증맞게 먹음직 스럽게 담아준다면 남길리가 없어요.

더 먹고 싶으면 셀프파스타해 ! ㅎㅎ



미국 공인 영양컨설턴트 황유진의 건강 요리 신간 설탕 말고 효소

10% 할인받는 곳으로 지금 바로 사러가기/ 교보문고 지마켓알라딘

먹는 이유가 분명한 유진의 179개 파워 레시피   

오가닉 식탁 전세계 온라인 즉시 구매처는 G- MARKET


월간 여성 잡지 퀸(Queen), 오가닉 라이프- 메뉴 컬럼 연재중(2012~ 현재).

미중앙일보 격1~2월간 요리컬럼 연재중(2014~현재)

미국서 인기, 오가닉식탁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페이지 Yujin's Organic Food & Life 로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sdscom | 황인옥 |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22-5 대림리시온 801 | 사업자 등록번호 : 220-02-87546 | TEL : 031-8022-7655 | Mail : design111@daum.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8754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이전 댓글 더보기
  •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ismadame BlogIcon 파리아줌마 2012.06.26 09:30 ADDR 수정/삭제 답글

    셀프 파스타 하고 싶군요,
    남길것 하나도 없겠어요~^^

  • 뜨개쟁이 2012.06.26 09:44 ADDR 수정/삭제 답글

    파스타 종류도 많군요.
    기껏 2~3가지나 먹어봤을까??^^
    아이가 좋아해서 가끔 만드는데..요거보면 엄마 바꾸고 싶다하겠네요.ㅎ

  •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2.06.26 09:56 ADDR 수정/삭제 답글

    ㅎㅎ저절로 먹어지게 되겠는걸요.

    잘 보고가요

  • Favicon of http://4486kmj.tistory.com BlogIcon 사랑해MJ 2012.06.26 10:16 ADDR 수정/삭제 답글

    제가 어제 침흘렸던 그 녀석이네욤? ㅎㅎㅎㅎ
    에잇 유진님 양이 넘작아욧!!
    ㅋㅋㅋㅋㅋ
    왠만한 레스토랑가면은 파스타는 왜왜왜 한주먹만 나오는지 눈물나요 ㅠㅠ
    유진님..듬뿍 담아주세요 ^^;;;

  • Favicon of http://blog.daum.net/miss10521201 BlogIcon 알콩이 2012.06.26 10:18 ADDR 수정/삭제 답글

    하나도 남김없이 먹고 더 달라고 해도 돼요 유진님??

    아!!

    제가 해먹어야 되는거죠??ㅎㅎㅎ

  • Favicon of http://http://blog.daum.net/kty1773 BlogIcon 영아 2012.06.26 10:33 ADDR 수정/삭제 답글

    에구 다양한 파스타 종류에 이름까지 ....
    정말 어렵네여~!!

    그저 오늘은 유진님의 감자볼 스파게티 한가지로 만족하고 맛있게 먹고 갈래요~!!

  • Favicon of http://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12.06.26 10:41 ADDR 수정/삭제 답글

    미트볼만 생각했지..감자볼도 맛있을듯 합니다.

  • romi 2012.06.26 11:14 ADDR 수정/삭제 답글

    유진님
    여전히 맹활약을 보여주시니 놀랍기도하고, 감사하네요 ^^
    그수고 또한 가늠이 되고요 ㅎㅎ

    요즘 조금 바쁜일이 있어서 블방 마실도 뜸하지만,,
    유진님 방에 안부 내려놓습니다.

  • Favicon of http://ROSADADDY.TISTORY.COM BlogIcon 로사아빠 2012.06.26 12:03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아주 설거지가 필요없을 정도로 깨끗하게 먹을수 있을거 같아요~~
    꽤 맛있어보이네요..점심시간이다보니 더더욱 맛있어보여요~ㅎ

  • Favicon of http://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2.06.26 13:11 ADDR 수정/삭제 답글

    모양이나 색깔이 마치 색종이를 잘라놓은듯 합니다.^^
    보기 좋은 떡?이 맛도 좋다죠.^^

  • 온누리 2012.06.26 13:26 ADDR 수정/삭제 답글

    우린 복잡한 것은 모든 것을 싫어하는 성미인지라
    이런 음식을 먹기는 잘해도
    만들어 보려고 하면 머리에 쥐날 듯....ㅎ
    한국에 나오시면 반드시 요리 한 가지 해주고 가시길....ㅋ
    이 조르는 버릇은 언제나 없어지려는지 참

  • 에버그린 2012.06.26 13:58 ADDR 수정/삭제 답글

    주시기만 한다면 다 먹어 드리겠습니다. ㅎㅎ

  • Favicon of http://vibary.tistory.com/ BlogIcon 비바리 2012.06.26 14:02 ADDR 수정/삭제 답글

    고수 농사도 지으셨군요.
    유진님은 그 존재 하나로 보물같아요.

    신개념의 파스타 먹어보고 싶어집니다
    건강하시지요?

  •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2.06.26 14:42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오호.. 맛이 궁금해지네요..!!
    너무 잘 보구 갑니다..^^

  • Favicon of http://preciousness.tistory.com BlogIcon 아르테미스 2012.06.26 14:57 ADDR 수정/삭제 답글

    ㅎㅎ
    남길거 하나 없겠는데용 ^^

  • Favicon of http://blog.daum.net/haeyungyoon BlogIcon yoony 2012.06.26 15:14 ADDR 수정/삭제 답글

    정갈하게 담겨진 스파게티가 정말 맛있겠어요..
    저도 한접시 더 먹을래요....

  • Favicon of http://leeesann.tistory.com BlogIcon pennpenn 2012.06.26 16:15 ADDR 수정/삭제 답글

    음식점이 울고 가겠어요
    화요일 오후를 잘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qubix.tistory.com BlogIcon 큐빅스™ 2012.06.26 18:4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감자 좋아하는데
    저한테 딱인 스파게티네요^^

  • 벼리 2012.06.26 19:41 ADDR 수정/삭제 답글

    지금 저녁 전이라서 더더욱 맛있게 느껴집니다.
    오늘은 나가서 스파게티 먹으러 갈가봐요..

  • MAIN 2012.06.27 11:39 ADDR 수정/삭제 답글

    감자볼스파게티~~침 고여요~! 오늘저녁에 만들어볼까하네요~님처럼 맛있게 만들어지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