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gle.com, pub-8033215650129462, DIRECT, f08c47fec0942fa0 patio yujin

생애 처음 아티초크를 키우다, 위대한 텃밭의 경험

올해 텃밭 가꾸기가 본격 시작되었으므로

지난해 텃밭에서 일어났던 나의 이야기들을 정리하고 넘어가야겠어

바빠 미처 올리지 못한 사진들을 정리하여 여기에 올린다.


2013년 여름은 뜨겁기로 유명한 캘리포니아에서 

암환자들을 돕는 봉사활동차원으로서의 규모있는 텃밭과

개인텃밭을 동시에 가꾸게 되었는데,

그러는 동안 본 아주 경이로운 텃밭의 경험들을 

그냥 스쳐지내보내긴 아쉬워 사진을 보면서 하나하나 적어 기억하고자 한다.


2013:05:27 04:04:10

아티초크하면...

피자에 올려진 피클링한 채소정도로 알고 있었지만...

씨를 뿌려 아티초크가 이렇게 거대하게 자라게 된걸 직접 경험한 내 생애 최고의 텃밭 경험이었다.



이 아티초크의 경험은 아마도 캘리포니아였기에 가능했을런지도 모른다.

작년 여름, 캘리포니아에 초대되어 지역지인들과 텃밭을 가꾸면서

암환자나 가난한 이들을 돕는데 판매 수익금을 쓴 일에 동참한 바가 있는데,

텃밭의 터를 제공한 이는 전직 의사출신으로, 올해 79세의 미국인 할아버지, 버트이다.

일요일 아침마다, 나를 포함한 텃밭 동호인들은 저기 긴 드라이브를 따라 버트의 집으로 향하는데,

집밖에 바로 거대한 땅을 일구어 가꾼 오가닉 텃밭이다.

전직 의사출신답게 집도 아주 럭셔리 하지만, 그 역시 오랜 기간 투병중인 전립선암환자이다.


남을 돕는 이들, 동호회 텃밭에서 한일들

농사에 대해 전문가가 아닌 대부분 동호인들이 하는 일은

텃밭에 잡초를 뽑는 일이다. 오가닉 텃밭이기에 일일이 앉아 괭이를 이용해 손으로 잡초를 뽑아낸다.

주말농장 같은 곳이라 매주 보면 채소들이 훌쩍 키가 자라있다.

감자꽃이 분홍인걸 처음 보았다.



쥬키니 수확기간이 다가오기전엔 이렇게 그물 담을 쳐서 묶어 주는 일을 하였는데,

협동하여 일하니 하루만에 모두 쥬키니 덩이줄기 매다는 일이 끝났다.


일부 채소는 7월이 오기전에 벌써 수확하기 시작했다.

너무도 뜨거운 여름날, 살을 태우는 열기속에 일하고 모여서 

셀프 샌드위치를 만들어 먹기도.

준비는 각자 해오거나, 텃밭땅 제공자 버트의 부인이 봉사한다.

동호인들은 본인들이 텃밭일에 봉사한 만큼, 수확물을 집으로 가져갈 수 있는데,

매주 저울에 재어야 하고 제한적이다.



주말 농장일을 안하는 평소에는 개인 텃밭 가꾸기


주말농장에서 충분히 가져온 채소도 있지만, 매년 가꾸는 취미 텃밭이라

어김없이 해마다 나의 베이비들을 가꾸는 재미를 누린다.

사진은 샐러드 채소와 레디쉬, 허브들.


담벼락에 심은 줄기가 타고 올라갈 과일 채소들

호박, 멜론, 수박등...

씨를 뿌리면 7일내에 새싹이 올라오는 캘리포니아의 날씨 환경은 최적이었다.


2013:08:07 01:02:52


2013:08:07 01:17:39

캘리포니아 이기에 맘놓고 심고 가꿔본 라즈베리(복분자)와 키위, 

사진에 빠진 레몬, 석류, 살구등 이것 또한, 생애 첫 경험이었다.


2013:08:07 01:55:13

동호회 텃밭에서는 눈치보느라 못가져온 호박잎을

내 텃밭에서는 맘대로 잘라 여름내 호박잎과 꽃 요리를 하였다.



2013:07:26 17:41:28

작년 텃밭에서 일어난 일중 놀랄만한 일중에 하나,

여직껏 보지 못했던 거대한 레디쉬의 크기이다.

오래 기억하고자, 이 레디쉬로는 피클을 담았다.

이 피클병을 싸들고 나는 본래의 위치, 4계절이 뚜렷한 워싱턴주로 돌아왔다.

한때 정착할까도 고려한 캘리포니아는 잠시 봉사활동만 하고 돌아 온 것...ㅎㅎ


2014년, 식목일 기념, 그간 미처 발행하지 못했던 

텃밭글 두개 올렸어요^^



미국 공인 영양컨설턴트 황유진의 건강 요리 신간 설탕 말고 효소

10% 할인받는 곳으로 지금 바로 사러가기/ 교보문고 지마켓알라딘

먹는 이유가 분명한 유진의 179개 파워 레시피   

오가닉 식탁 전세계 온라인 즉시 구매처는 G- MARKET


월간 여성 잡지 퀸(Queen), 오가닉 라이프- 메뉴 컬럼 연재중(2012~ 현재).

미중앙일보 격1~2월간 요리컬럼 연재중(2014~현재)

미국서 인기, 오가닉식탁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페이지 Yujin's Organic Food & Life 로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sdscom | 황인옥 |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22-5 대림리시온 801 | 사업자 등록번호 : 220-02-87546 | TEL : 031-8022-7655 | Mail : design111@daum.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8754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