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은 안들고 장인정신만 필요한 15분 채소피자

>피자를 자꾸 만들다 보면 느는게 있는데 바로 요령입니다.

여기서 요령이란...

바쁠때 급히 써먹는 요리이기도 하지만

어떻게 하면 같은 재료로 맛의 효과를 높일 수 있을까? 하는 아이디어의 발전이기도 해요.

저는 평소 자주 만드는 피자는 도우에 신경쓸 필요없는 토티야로 띤 피자를 만들어요.

물론, 언젠가 두꺼운 빵피자를 그리워진다면

홈메이드 도우를 한 10장 정도 만들어 냉동시켜둘 것이지만,

지금은 버리도용 라지사이즈 토티야로 우리가족은 만족입니다.

 

 

늘 만들던 15분 띤 채소피자가 오늘 맛과 비주얼이 다른 이유는

장인 정신으로 만들었기 때문~

 

 

그외에도 집에서 피자를 자꾸 만들어 보면

배달이나 냉동등 파는 피자가 점차적으로 별로 맘에 안들게 되는데,

그 이유는

첫째, 너무 짭니다.

둘째, 가끔 도우빵만 커다란게 속재료가 불성실합니다.

셋째, 본전 생각납니다.

 

오늘 제가 만든 10인치 띤 채소피자 3장에 쓴 재료는

토티야 3장

토마토 소스 6TBS

양송이 버섯 3개

감자 2개,

양파 1개,

치즈 2컵,

소세지 2개(옵션),

바질 잎(시금치 대체 가능) 약간 입니다.

 

이거 만드는 데 다 얼마 들었을까요?

재료가 다 집에 갖춰졌다고 봤을때, 치즈와 소스는 일부만 쓰므로

띤 피자 3장 만드는 데 다 해서 5천원도 안들어간 거예요.

그러니까 원가는 약 2천원인 셈인데...

사서 먹으려면 본전 생각이 당연히 납니다.

게다가 맛이나 품질도 떨어진다면 돈이 다가 아닌거죠.

 

싸고 맛좋은 홈메이드 피자를 만들자고 말하려는 의도의

사설이 너무 길었네요.

이제부터 제가 자주 만들어 오던 토티야 띤 피자를 가장 맛있

만드는 법을 알려 드릴겁니다.

 

 

 

채소 띤피자(Thin Pizza)만드는 장인정신이란?

감자, 양파, 버섯은 얇게 슬라이스 썰어 기름 두르지 않은 팬에 고소하게 구워서 질척한 물기를 제거.

시금치나 바질등 푸른잎채소는 오븐에서 꺼내기 직전에 살짝만 구워 색과 모양유지.

핫소스로 컬러대비를 주어 비주얼을 강조하여 서빙.

 

 

감자와 버섯, 양파 등 채소를 이용한 초고속 토티야 피자를 만들때 문제는

채소를 다 굽기도 전에 얇은 토티야도우는 벌써 다 구워져 오븐에서 꺼내야 한다는 거죠.

차칫하면 양파, 감자, 버섯등이 덜익어 물컹하게 씹힐수도 있는데,

그래서 오늘은 이점을 완벽하게 잡기로 했어요.

바로 장인 정신 발휘입니다~

 

 

같은 방법으로 하고 완성피자 한장에는 물이 고이도록 바싹 구운 버섯을 얹어 보았다.

맛있는 버섯즙도 마시고, 쫄깃한 버섯은 먼저 먹는다...아~ 멋지다!!

 

 

피자재료를 무겁게 다올려 무턱대고 굽기전에

재료별로 따로 구워 물기를 제거 후, 치즈 뿌리기전 배치하고

버섯과 시금치나 바질같은 연약한 재료는 오븐에서 꺼내기 직전에 살짝만 구어냈어요.

늘 그렇지만 알고 나면 간단한 원리인데,

맛은 정말 천지차이입니다.

적어도 띤 피자 한 100장 만들어 본 사람이라면 느낄 수 는 그런 차이랄까?

섬세한 차이가 명품을 만든다라는 말이 떠오르는 순간,

이런것이 요리하는 즐거움인것 같아요^^

 

 

 

돈은 안들고 장인정신만 필요한 15분 채소피자

 

 

[ 초간단 만드는 법, Super Simple Recipe]

 

재료( 10인치 띤(thin)피자 3 판 만들기)/

토티야 라지 사이즈 3장, 토마토 스파게티 소스(또는 피자소스) 6TBS, 감자 2개, 양파 1개, 양송이 버섯 3개, 피자치즈 2컵,

바질잎(또는 시금치잎) 10~12장, 소세지 2개(옵션).

 

 

재료준비/

감자, 양파,버섯은 손질해 슬라이스 썰어 기름 두르지 않은 팬을 달구어 노릇하게 굽는다. 사진 참조.

천연그대로 채소굽는 향기가 이렇게 맛있는 줄 예전에 미처 몰랐을 것이다.

버섯은 가로로 슬라이스 썰어 자투리는 다른 요리에 쓴다. 버섯 한개는 가운데 물이 고이도록 굽는다.

소세지를 쓸거면 얇게 슬라이스 썰기한다.

 

**오븐 예열/ 390F= 200 C

 

1- 토티야 한장에 토마토 소스 2TBS- 소세지- 감자슬라이스구운것-양파링 구운것- 치즈 순으로 뿌려

예열한 온도에서 약 10~ 12분 굽는다. 나는 3판 한꺼번에 오븐에 넣어 구으므로 약 12분, 1판굽기 이보다 빠르다. 10분내 오븐안을 체크할것.

2- 10~12분후 모두 꺼내, 바질과 버섯구이를 배열하고 다시 오븐에 넣어 1분내로 꺼낸다.

3- (식성을 물어 보고)핫소스, 후추, 파마산 가루치즈를 조금 뿌려 서빙한다.

 

 

올해는 피자에 쓰려고 허브가든에 스윗바실(Sweet Basil) 을 기르고 있다.

바질은 세이트 조셉스 워트( Saint Joseph's Wort )로 불리기도 한다.

바실(Sweet Basil) 에센셜 오일/ 항산화, 항바이러스, 항균 특성. 스트레스, 천식과 인도의 당뇨병의 보조 치료에 사용.

여드름을 치료에 사용되기도 하지만 대량 씨앗 섭취는 두뇌에 유해하다.
바실 회향(펜넬)과 타라곤 등의 허브식물처럼 (인체에서는 발견되지 않은) 생쥐에서 발견된 발암 물질 기형물질 유발성분 포함되어 있다.

모기에게 독성이 있어 모기퇴치 식물로 알려짐. 

대부분의 허브는 쥐나 동물, 곤충에게 독성를 나타내는데, 인간도 100~1000배 이상 먹으면 독성이 생길것이라는 개인적인 생각이다. (어디까지나 개인생각...)

한꺼번에 너무 많이 먹는 것을 권하지 않음. 피자에 얹어 나오는 바질잎이 몇장되지 않아도 불만하지 말것~^^ 또는 바질없어도 시금치로 만족하기!!

 

 

2012:05:22 06:11:55

15분 만에~ 이렇게 훌륭한 피자 3판이 완성되었다.

이거 한판에 한 1~2만원 하든가?

집에서 만들면 원가는 2천원인데...

 

 

 

 집에서 만들면 좋은 이유는 내맘대로 피자 아트를 즐긴다는 것~

 

 

 

 

종이장처럼 얇고 고소하게 구워진 감자, 버섯, 양파...

장인 정신을 조금 발휘했더니 맛도 향도 평소보다 더 예술이다.

 

화덕피자집에 가서 거금내고 먹기전까지는

우리는 이대로 대 만족!!

본전생각나는 피자는 더이상 주문하지 맙시다~^^

 

 

 

"Thank You for the BEST"

 

 


미국 공인 영양컨설턴트 황유진의 건강 요리 신간 설탕 말고 효소

10% 할인받는 곳으로 지금 바로 사러가기/ 교보문고 지마켓알라딘

먹는 이유가 분명한 유진의 179개 파워 레시피   

오가닉 식탁 전세계 온라인 즉시 구매처는 G- MARKET


월간 여성 잡지 퀸(Queen), 오가닉 라이프- 메뉴 컬럼 연재중(2012~ 현재).

미중앙일보 격1~2월간 요리컬럼 연재중(2014~현재)

미국서 인기, 오가닉식탁 공식 페이스북 

좋아요 페이지 Yujin's Organic Food & Life 로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사업자 정보 표시
sdscom | 황인옥 |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22-5 대림리시온 801 | 사업자 등록번호 : 220-02-87546 | TEL : 031-8022-7655 | Mail : design111@daum.net | 통신판매신고번호 : 87546호 | 사이버몰의 이용약관 바로가기

  • 따로~!!
    비법이 있군요...ㅎㅎㅎ
    장인정신...ㅎㅎㅎ명심하겠습니다^^*

  • 큰바다로 2012.05.22 09:33 ADDR 수정/삭제 답글

    장인정신으로 만든 채소피자,,,맛한번 보여 주세요^^

    멋진 유진님 !!

  • 뜨개쟁이 2012.05.22 09:36 ADDR 수정/삭제 답글

    사실 장인정신이 더 어려운데...ㅎ
    아주 맛있어보여요.
    우리 아이들은 위에 바질잎인가요..그건 떼어내고 먹을것 같은 생각이 사정없이 들지만..ㅋㅋ

  • Favicon of http://blog.daum.net/chefjhkim BlogIcon may 2012.05.22 09:55 ADDR 수정/삭제 답글

    넘 멋집니다~
    또띠아로 구우니 화덕피자 분위기군요^^
    저도 바질을 키우는데 따라해 보고 싶네요

  • 가람양 2012.05.22 10:18 ADDR 수정/삭제 답글

    파는것보다 직접 만드는게 더 믿을 수 있어 좋지요^^

  • 윤중 2012.05.22 10:26 ADDR 수정/삭제 답글

    첫째는 기름지지않아서 마음에 들고요
    피자를 잘 먹질 않았어도 이 피자는 먹고싶은걸요^^

  • 살점방 2012.05.22 10:33 ADDR 수정/삭제 답글

    뒷 걱정 없는...
    속이 참 편안한 피자 입니다..ㅋㅋ

  • Favicon of http://http://blog.daum.net/kty1773 BlogIcon 영아 2012.05.22 10:34 ADDR 수정/삭제 답글

    또띠야가 냉동고 속에 있는데
    바질은 없네요~
    이런때를 대비해 하나 데려다 길러야겠어요~!1
    오늘은 바질은 빼고 아쉬운대로 있는재료만으로도 피자 만들어 먹어볼까봐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miss10521201 BlogIcon 알콩이 2012.05.22 10:49 ADDR 수정/삭제 답글

    바질 넘 살앙해요~~ㅎ
    바질,로즈마리 키우는 재미 솔솔해요.^^
    원가 2천원요?ㅎㅎㅎ 싸다 싸!!
    저도 또띠아 피자 정말 좋아한답니다~
    주말에 시댁가서 아버님 해드려야겠당~
    유진님, 즐건 하루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haeyungyoon BlogIcon yoony 2012.05.22 10:56 ADDR 수정/삭제 답글

    먼저 버섯에 고인 물부터 마시고..
    너무 맛있어 보여 한조각만 먹고 갈께요..ㅎ.

  • Favicon of http://sayhk.tistory.com BlogIcon 아이미슈 2012.05.22 11:39 ADDR 수정/삭제 답글

    또띠아 피자라..배도 덜부르고 좋을듯해요..

  • Favicon of http://centurm.tistory.com BlogIcon 연리지 2012.05.22 11:46 ADDR 수정/삭제 답글

    요거 배워가면 안될까요?
    한번 만들어보고싶네요.
    오늘도 즐거운 시간 많이 만드세요~

  • Favicon of http://blog.daum.net/yongnjee BlogIcon 꿈 꾸는 자 2012.05.22 12:07 ADDR 수정/삭제 답글

    겨우 피자 인데도 유진씨의 피자는 왜이리 고급스러운지.......
    장인 정신을 발휘하셔서 맛을 물론 색감, 건강, 간평한 요리 방번,손 쉽게 구하는 재료......
    모두 모두 맘에 쏘~옥 듭니다. ^^

  • 로즈힐 2012.05.22 12:16 ADDR 수정/삭제 답글

    피자를 정말 좋아합니다....ㅎㅎ
    이렇게 멋진 레시피를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도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itspc.tistory.com BlogIcon [재호아빠] 2012.05.22 15:29 신고 ADDR 수정/삭제 답글

    이건 요리가 아니라 예술의 경지로군요..아까워서 못먹겠습니다....갑자기 배가 고파지네요...^^

  • 2012.05.22 17:36 ADDR 수정/삭제 답글

    비밀댓글입니다

  • Favicon of http://blog.daum.net/parismadame BlogIcon 파리아줌마 2012.05.22 17:39 ADDR 수정/삭제 답글

    칼로리 적은 건강하고 가벼운 피자네요~
    장인 정신으로 만든 피자라 상업적인것과는
    다른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chamstory.tistory.com/ BlogIcon 참교육 2012.05.22 20:49 ADDR 수정/삭제 답글

    전 피자를 좋아하지 않지만 이렇게 만들어 놓은 건 한 번 먹어 보고 싶네요.
    잘 보고갑니다.

  • 돌담 2012.05.23 17:13 ADDR 수정/삭제 답글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